::: 참선마을 금강선원 :::
 








> 참선마을 > 선가어록


TOTAL ARTICLE : 119, TOTAL PAGE : 1 / 6
구분 선가귀감 | 육조단경 | 참선경어 | 허운화상의 참선요지 | 심신명 강의 | 전심법요 | 선관책진 | 달마어록 | 무문관 |
무문관 : 제9칙 대통지승(大通智勝)
 금강선원  | 2007·08·05 22:11 | HIT : 3,290 | VOTE : 476

제9칙 대통지승(大通智勝)

 

흥양 양 선사께 한 선승이 "대통지승불(大通智勝佛)이 십겁(十劫)이나 도량에 앉아서 공부를 했으나 불법은 나타나지 않았다 하니 불도(佛道)를 이루지 못할 때가 어떠합니까?" 하였다.

 

양 선사께서 "그 물음 심히 그럴싸하구나." 하시니 선승이 "이미 도량에 앉았는데 무엇 때문에 불도를 이루지 못했습니까?" 하니 양 선사께서 "너도 부처를 이루지는 못하느니라." 하셨다.

 

興陽讓和尙 因 僧問 大通智勝佛 十劫 坐道場 佛法不現前 不得成佛道時如何 讓曰 其問甚諦當 僧云 旣是坐道場 爲甚?不得成佛道 讓曰 爲伊不成佛

 

무문 선사 평창

 

노호(老胡)는 다만 깨달음은 허락하거니와 알았다 하는 것은 허락하지 않는다. 범부(凡夫)가 깨달으면 곧 성인(聖人)이거니와 성인이 알았다 하면 곧 범부이다.

 

無門曰 只許老胡知 不許老胡會 凡夫若知 卽是聖人 聖人若會 卽是凡夫

 

무문 선사 송

 

몸을 요달(了達)하는 것이

어찌 마음의 당체(當體)를 깨달음만 하랴

마음을 깨달아 얻었다면

몸은 걱정 없느니라

만약 몸과 마음을

모두 깨달아서 사무쳤다면

선인(仙人)이거니

무슨 고관대작이 부러우랴

 

了身何似了心體

了得心兮身不愁

若也身心俱了了

神仙何必更封侯

  
  제10칙 청세고빈(淸稅孤貧)  금강선원 07·08·05 3636 523
  제8칙 해중조차(奚仲造車)  금강선원 07·08·05 3340 511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GGAMBO